"스마트폰 파손, 분실 걱정된다면, 월 1천 원 휴대폰보험 가입하세요"

메리츠화재X카카오페이, 월 1천 원에 가입할 수 있는 안심 '휴대폰보험' 출시

조지연 기자 | 기사입력 2020/11/12 [16:33]

"스마트폰 파손, 분실 걱정된다면, 월 1천 원 휴대폰보험 가입하세요"

메리츠화재X카카오페이, 월 1천 원에 가입할 수 있는 안심 '휴대폰보험' 출시

조지연 기자 | 입력 : 2020/11/12 [16:33]
뉴덕트,신상품,신제품,출시,휴대폰보험,스마트폰보험,메리츠화재,휴대폰도난,휴대폰분실,휴대폰파손

▲ 아이폰12 시리즈의 모습  © 출처:KT

 

고가의 스마트폰이 파손되거나 잃어버리게 되진 않을지 걱정된다면, 휴대폰보험에 가입해보는 것은 어떨까. 

 

메리츠화재는 오늘(12일) 카카오페이와 함께 온라인으로 간편한게 가입할 수 있는 ‘휴대폰보험’을 출시했다.

 

해당 상품은 통신사와 관계 없이 2019년 이후 출시된 삼성·LG·애플의 주력 휴대폰 모델을 소유한 고객은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.

 

기존 휴대폰보험은 통신사 대리점 방문을 통해 신규 휴대폰만 가입할 수 있었다면, 이번에 새롭게 출시하는 보험은 신규·중고폰 상관없이 카카오페이에 접속해 휴대폰 정보와 외관 사진을 업로드만 하면 가입할 수 있다.

 

종류는 ‘도난·분실(전손) 플랜’과 ‘파손 플랜’ 두 가지다. 도난·분실(전손) 플랜은 휴대폰의 도난, 분실(전손) 시 6개월간 품질을 보장하는 중고폰을 지급한다. 단, 지급은 분실기간 내 1회만 가능하다.

 

‘파손 플랜’은 파손시 보험기간 내 2회에 한해 최대 35만원(자기부담금 제외)까지 수리비를 보장한다.

 

보험료는 ‘도난·분실(전손) 플랜’이 월 1천 원, ‘파손 플랜’이 월 3천 8백 원이다. 월 4천 800원을 내면 두 보장에 모두 가입할 수 있다. 두 플랜 모두 납입기간은 2년이다. 보험료는 휴대폰 전 기종 동일하다.

 

[뉴덕트=조지연 기자]

뉴덕트 /
조지연 기자
jodelay@confac.net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인기기사 목록